네임오디오 소개  제품  매거진  고객지원  파트너

매거진

휘몰아치는 에너지, 네임 Uniti Star + 프로악 Response D20R


얼마 전에 네임 유니티 아톰과 프로악 리스폰스 D20R을 실텍 클래식 애니버서리 550L 케이블로 연결해서 청취하고 감상문을 썼더랍니다. 유니티 아톰에 USB 메모리를 끼워서 다양한 해상도의 음악 파일을 재생했는데요. 청음실의 세팅이 잘 되어 있고 유니티 아톰의 세밀하고 예쁜 소리와 프로악 D20R의 포근하고 부드러운 느낌으로 제법 만족스러운 경험이 되었습니다. 당시의 후기 링크는 다음과 같습니다.

*예상을 뛰어넘는 조합, 네임 Uniti Atom + 프로악 Response D20R

그렇다면 이번에는 재미있는 시도를 해봅시다. 전에 감상했던 시스템에서 아무것도 바꾸지 않고 딱 하나 - 유니티 아톰을 '유니티 스타(Uniti Star)'로 바꿔서 청취하는 겁니다. 청음실도 똑같고 스피커도 똑같고 각종 케이블도 똑같습니다. (스피커 케이블과 더불어 소스 기기들의 파워 케이블, LAN 케이블도 모두 실텍 하이엔드 제품으로 연결된 상태) 재생기 겸 인티 앰프만 네임 유니티 스타로 교체했습니다.


이 방법으로 유니티 아톰과 유니티 스타의 소리 차이를 명확히 감지할 수 있겠습니다. 가격은 할인을 받는다고 가정했을 때 유니티 아톰이 300만 원 이하, 유니티 스타가 500만 원 초반입니다. 오디오 시스템의 기준에서는 근소한 가격 차이라고 할 수도 있겠으나 소리 성향이 아주 다르니 참조를 바랍니다.



저번과 똑같게 보이지만 새로 찍은 시스템 사진입니다. (-_-)
같은 리뷰 아닙니다. (-_-);
네임 유니티 스타(Uniti Star)가 주인공입니다. (-_-)/


네임 유니티 스타는 유니티 아톰의 왼쪽에 슬롯 로딩 방식의 CD 플레이어를 결합한 듯한 모습인데요. 유니티 아톰의 수많은 기능(네트워크 스트리머, 디지털 오디오 고해상도 재생, 각종 무선 연결 등)을 동일하게 탑재했으며, 거기에 채널당 70W의 높은 출력과 CD 재생 및 리핑 기능을 더한 제품입니다. 유니티 스타의 생활 속 활용도를 살펴보겠다면 유니티 아톰의 리뷰를 기준으로 해도 될 정도입니다.

단, 유니티 스타를 선택한다면 1대의 소스 기기로 온갖 방식의 음악 감상을 커버하되 깨끗한 CD 음반의 소리를 제대로 들어볼 수 있습니다. 아니면 이미 디지털 파일 감상으로 전환했는데 예전에 사둔 CD 음반들을 리핑해야 할 때 유니티 스타가 고품질의 리핑을 해줄 것입니다.


그런데 앗차차! 제가 CD 음반을 들고 오지 않았습니다. 유니티 스타의 CD 감상과 리핑은 나중에 해봐야겠군요. 오늘은 유니티 아톰을 청취했던 시스템과 완전히 동일한 환경을 만들기 위해서 전에 들고 왔던 USB 메모리를 그대로 챙겨왔습니다. 이후 유니티 노바의 소리를 감상할 때에도 이 USB 메모리를 쓸 것입니다.

음악 파일은 제가 예전에 직접 CD 리핑한 WAV와 사이트에서 구매한 FLAC, DSD 파일을 재생합니다. 클래식 악곡도 감상하지만, 재즈, 락, 일렉트로닉, 팝 등의 장르도 포함됩니다. 단, 녹음이나 마스터링의 품질이 썩 좋지 않은 음반은 제외합니다.


네임 유니티 시리즈는 다른 네임 오디오 제품들처럼 네임 앱(Naim App)으로 각종 설정을 할 수 있습니다. 네임 앱에서 최대 볼륨은 100으로 설정했으며 유니티 스타의 자체 볼륨은 30~35 정도로 맞췄습니다. 이것은 스마트폰의 SPLnFFT 앱으로 dB 측정을 했을 때 65~75dB가 나오도록 한 것인데, 저의 청각에 부담을 주지 않으면서 소리의 디테일을 잘 파악할 수 있고 현재 청음실의 공간 면적에 적당하다고 생각하는 정도로 맞춰보았습니다. 혹시 더 큰 청음실에서 듣게 된다면 80~90dB까지 올릴 수도 있겠지요. 그저 '너무 큰 소리로 듣지는 말자'가 저의 생각입니다.

굵은 선과 안정감이 있는 중음 + 훨씬 웅장한 규모의 저음

조금 쓸데없어 보이지만 이어폰 헤드폰 이야기를 해야 하겠습니다. 작은 이어폰이나 덜 작은 헤드폰을 사용할 때 소스 기기의 변경은 큰 변화를 주지 않습니다. 분명히 변화가 발생하지만 체감되는 양이 상당히 적다는 겁니다. 그러나 라우드 스피커를 사용하는 하이파이 오디오 시스템에서는 컴포넌트 하나의 교체가 아주 큰 변화를 만듭니다. 유니티 아톰에서 유니티 스타로 변경한다는 것은 재생기는 사실상 동일하며 인티 앰프만 바뀐다고 봐도 되겠습니다. 제품 사양 기준으로는 채널 당 출력이 40W에서 70W로 상승한 것이지만 체감되는 소리의 변화는 막대합니다.


중음의 선이 더욱 굵습니다. 직선적이면서도 대단히 안정적인 중음을 들을 수 있습니다. 여기에서 '안정적'이라는 표현은 중음의 입자가 매우 곱게 되어서 거친 잔향이 생기지 않으며 낮은 중음부터 높은 중음까지 빈틈없이 매끄럽게 연결된다는 뜻입니다. 이것은 사람 목소리와 현악기 소리를 크게 업그레이드해줍니다. 가수는 배에 더욱 힘을 주고 있으며 바이올린과 첼로 연주는 기교의 향상과 더불어 현에 가하는 압력도 강해집니다. 더 쉽고도 추상적으로 표현하면, 사람 목소리와 현악기 소리에 더욱 짙은 감정이 실립니다.

잘 아시듯이 사람 목소리와 현악기 음에도 상당한 비중의 저음이 존재합니다. 이번 시스템의 감정이 짙어진 이유에는 드라마틱한 저음도 있는 모양입니다. 저음의 양이 더 많습니다. 그러니까 체감되는 양이 아니라 물리적인 양이 많습니다. 힘 있게 누르고 튕기는 저음의 펀치가 있으며 아주 깊게 내려갑니다. 프로악 D20R의 우퍼와 인클로저(하우징)에서 나오는 저음이 맞나 의심할 정도로 저음의 덩치가 굉장히 커졌습니다.


앰프의 구동력이 높으면 스피커의 물리적 크기가 확대된 듯한 느낌을 받게 되는데요. 만약 작은 방에 스피커를 설치하고 유니티 아톰을 연결해서 듣다가 유니티 스타로 변경한다면 더욱 강해진 저음을 컨트롤하느라 애를 먹을 듯합니다.

이번 시스템은 유니티 스타로 인해 중음과 저음이 대폭 보강되면서 양감이 살아났고, 그로 인해 소리 전체의 느낌이 더욱 두텁고 포근하게 다가옵니다. 거의 같은 볼륨으로 감상하는데 이렇게 다른 느낌이 듭니다. 이러한 경험은 사람의 귀와 몸으로만 느낄 수 있지요.

뚜렷하게 청각을 확 붙잡는 고음

끝부분에 화사한 느낌이 남는 고음인데 선이 더 굵고 뚜렷합니다. 매우 촉촉한 감촉도 있습니다. 예쁘고 부드러운 인상을 주었던 유니티 아톰과 달리 유니티 스타의 고음은 청각에 찰싹 들러붙는 느낌이 들 정도로 생생하며 더욱 많은 정보량을 지닙니다. 이 특성이 꼭 장점만 되는 것은 아니라고 봅니다. 듣는 순간 청각이 살아나는 듯한 생동감이 있으나 오랫동안 편안하게 듣고 싶다면 조금 부담이 될 수도 있는 고음입니다.

 



이 고음 특성만으로도 시스템의 사용 목적이 바뀔 수 있습니다. 유니티 아톰 시스템은 라운지에 두고 배경 음악 용도로 쓸 수도 있겠으나 유니티 스타 시스템은 반드시 음악 감상 전용의 공간에 둬야 할 것입니다. 몹시 촉촉하고 뚜렷한 감촉의 고음이 청각을 확 붙잡아서 다른 일을 할 수가 없게 됩니다.

대폭 확장된 사운드 스테이지와 정확한 심도 표현

넓은 콘서트홀에서 녹음된 대규모 오케스트라의 웅장함을 전달할 수 있습니다. 소편성 연주와 '가까이 관찰하며 듣기'에 권했던 유니티 아톰 시스템과 달리 유니티 스타는 대편성 연주와 '넓게 펼쳐서 듣기'에 권하고 싶습니다. 스피커의 좌우 바깥쪽뿐만 아니라 좌우 채널의 사이에도 수평선의 넓은 사운드 이미지가 생성됩니다. 넓은 리스닝룸에서 라이브 공연 음반을 감상할 때 좋겠습니다. 헤드폰의 경우는 공간감이 헤드폰 자체의 구조에서 결정되는 편인데, 이번 청취로 인해 라우드 스피커 시스템에서는 앰프의 변경으로도 사운드 스테이지가 대폭 확장된다는 사실을 깨달았습니다.


그리고 또 하나 - 전반적으로 유니티 아톰보다 강하고 두꺼운 소리인데 왜 소리의 거리가 조금 더 멀게 느껴질까요? 이것은 소리의 심도(Depth)가 향상되었기 때문으로 보입니다. 심도 표현이 정확해지면서 원래 더 먼 곳에 있어야 하는 악기의 소리가 원래 위치에 놓입니다. 그리고 더 가깝게 배치된 악기의 소리도 원래 위치로 오기 때문에 고.중음 악기는 조금 더 앞으로 나오는 느낌입니다. 소리가 수평선으로 넓어졌고, 동시에 앞뒤 방향으로도 범위를 넓힌 것입니다.

힘차고 명확하며 휘몰아치는 에너지

확실하게 끊어서 치는 듯한, 힘차고 명확한 인상이 있습니다. 저음이 더 강해졌을 뿐만 아니라 저음의 응답 속도가 더 빨라졌고, 펀치의 파워가 유니티 아톰보다 2~3배는 강하게 느껴집니다. 콘트라베이스, 베이스 기타, 팀파니, 베이스 드럼 등의 저음 악기 소리가 훨씬 높은 밀도를 보입니다. 유니티 아톰의 저음이 액체였다면 유니티 스타의 저음은 거의 고체에 가깝습니다. 청음실 바닥으로 깔리는 초저음의 두께를 연상해보니... 유니티 아톰은 10cm 정도이며 유니티 스타는 20cm 이상의 두툼한 초저음을 바닥에 깔아줍니다.

 


한 번에 휘몰아치는 에너지를 잘 묘사합니다. 이것은 오케스트라 연주의 영화 사운드 트랙을 감상할 때 큰 재미가 됩니다. (대중적인 예시: The Dark Knight, Tron Legacy 등의 오리지널 사운드 트랙) 수많은 현악기와 관악기들이 모두 함께 휘몰아치는 순간을 빠른 속도와 강한 힘으로 쏟아냅니다. 또한 좌우 채널을 이동하는 에너지의 방향과 속도가 명확하게 드러납니다.

이것은 롤러코스터의 스릴에 가까운 경험입니다. 단, 이런 경험의 수준에는 오디오 시스템의 규모가 매우 큰 영향을 줄 것입니다. 더 강한 파워 앰프와 더 큰 스피커를 쓸수록 에너지도 커지기 마련입니다. (느낌이 아닌 물리적 현상!) 이번 시스템이 상대적으로 작은 규모임을 기억해둘 필요는 있습니다. 현재 청음실보다 큰 공간에서 운용해야 한다면 더 큰 스피커를 써도 될 것이라 예상합니다.

충분히 울리고도 남는 구동력 - 소리의 선이 부풀어 오른다?

유니티 아톰과 유니티 스타의 소리 차이를 경험하면서 앰프의 구동력에 대해 생각해봤습니다. 유니티 아톰도 프로악 D20R의 드라이버를 부족함 없이 잘 털어주었지만, 유니티 스타는 잘 털어줄 뿐만 아니라 그다음의 여유가 충분히 있습니다. 고속도로를 동일한 시속 100km로 달린다고 생각해봅시다. 그리 빠른 속도는 아닌데요. 배기량이 큰 엔진의 차로 달리면 같은 속도에서도 어떤 여유를 느끼게 됩니다. 차의 진동이 느껴지지 않으며 시속 10km 내외의 가속과 감속이 자주 발생해도 그 공백이 매우 빠르게 메워집니다. 이러한 안정감이 동일한 속도에서도 만족스러운 여유로움으로 나타납니다.


오디오 애호가 중 대부분은 '충분히 울리고도 남음이 있는 여유로운 구동력'을 선호하실 것이라 예상합니다. 그러나 제 생각에는 '남아도는 힘'에도 장점과 단점이 있습니다. 소리의 선 굵기에 대한 것입니다. 구동력이 남아돌면 그만큼 소리의 선이 부풀어 오른 것처럼 느낄 수도 있습니다. 깔끔하고 세련된 인상의 소리를 원한다면 자신의 라우드 스피커에 딱 맞춰진 구동력의 앰프가 필요할 것입니다. 이번 시스템의 경우는 D20R보다 더 많은 힘을 요구하거나 덩치가 큰 스피커를 매치해도 좋을 듯합니다.

*권장할 만한 설치 환경

1) 전용 오디오 룸 또는 커튼을 내린 거실에 두고 오디오 감상을 주력하는 시스템이 되겠습니다. 남아돌 정도로 여유로운 힘이 있으니 설치 공간에 적합한 크기의 스피커를 구동력 제한 없이 자유롭게 고를 수 있을 것입니다.

2) 케이블 선택 및 룸 튜닝을 꼼꼼하게 처리한다면 리스닝 룸의 바닥에 두터운 초저음의 레이어(Layer)를 깔아줄 수 있겠습니다. 개방된 공간이나 매장, 회사 라운지 등의 장소에서는 소리가 힘차고 청각을 잡아끄는 면이 있으니 개인 전용의 감상 시스템으로 권하고 싶습니다. 회사 손님에게 오디오로 깊은 인상을 남기고 싶다면 유니티 스타의 설치를 말리지는 않겠습니다.

3) 이번 시스템은 전용 오디오룸에 설치해서 대편성 오케스트라에 집중하는 용도로 딱 맞겠습니다. 선이 굵고 뚜렷하며 힘찬 고음, 중음이 있으며 웅장한 규모의 저음이 깊은 인상을 남길 것입니다. 소리를 관찰하는 목적으로는 약간 부풀어오른 느낌이 될 수 있겠으나 음악의 웅장함과 파워까지 확인해야 한다면 잘 맞을 듯 합니다.

글.사진 : 루릭 ( luric.co.kr )


이전글 : 누구나 만족시켜주는 고급 올인원, 네...

목록

다음글 : 네트워크 플레이어의 편견을 종식한다,...

스트리밍&멀티룸
앰프

CD플레이어

DAC

파워서플라이

스피커

악세사리

매거진

Forum
한국포럼

글로벌 포럼

고객지원

파트너(대리점)

AS·기술문의
02·546·5381

ENGLISH